Home   >   뉴스   >   전체

유럽에서도 디자인 등록서 온라인으로 간편하게

오는 10월 1일부터 적용, WIPO 전산시스템 이용

김태일 기자   |   neo@beautynury.com     기자가 쓴 다른기사 보기
입력시간 : 2020-09-29 07:52       최종수정: 2020-09-29 07:53
  • 트위터
  • 페이스북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o2o.jpg

미국·중국·일본에 이어 유럽에도 오는 10월 1일부터 디자인 등록 시 우선권 서류를 온라인으로 주고받게 됐다.

특허청은 10월 1일부터 미국·중국·일본에 이어 디자인 출원의 우선권 증명서류 온라인 교환을 유럽지식재산청까지 확대한다고 밝혔다.

이번조치로 출원인이 우리나라 출원을 근거로 유럽지식재산청에 우선권주장을 하는 경우에 현지 대리인을 선임하여 서면으로 관련 증명서류를 제출하여야 하는 번거로움을 해소하고 비용
부담도 줄일 수 있게 됐다.

유럽지식재산청에 디자인 출원 할 때 이러한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유럽지식재산청 출원서에 우리나라 출원의 출원 번호, 출원 날짜와 함께 출원할 때 특허청으로부터 자동으로 부여받은 4자리 DAS(Digital Access Service)접근코드를 기재하면 된다.

한국 특허청과 유럽지식재산청이 출원인을 대신한 세계 지식재산기구(WIPO)의 전산시스템을 통해 해당 우선권 증명 서류를 온라인으로 주고받게 된다.

특허청 문삼섭 상표디자인심사국장은 “우선권 서류의 온라인 교환이 유럽지식재산청까지 확대됨에 따라 우리기업의 해외 디자인 출원이 더욱 편리해졌다” 고 언급하며, “앞으로도 우선권 증명 서류의 온라인 교환 대상 국가를 계속 확대하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뷰티누리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홈으로   |   이전페이지   |   맨위로
  • 인터뷰
  • 사람들
  • 자료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