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전체

FTA체결국과 교역서 상반기 199억 달러 흑자 기록

비발효국과 교역 92억달러 적자, FTA 무역흑자 유지 완충 작용

김태일 기자   |   neo@beautynury.com     기자가 쓴 다른기사 보기
입력시간 : 2020-08-03 10:03       최종수정: 2020-08-03 10:05
  • 트위터
  • 페이스북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수출1.jpg

2020년 상반기 FTA 체결국과의 교역에서 199억 달러의 흑자를 기록했다.

관세청에 따르면 ’20년도 상반기 자유무역협정(FTA) 체결 국가와의 교역에서 199억달러 흑자를 기록한 반면 같은 기간 FTA 비발효국과의 교역에서는 92억달러 적자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해 같은 기간 대비 10.1% 감소한 올해 상반기 수출입 전체 교역규모 중 FTA 체결국과의 교역은 6.8% 감소에 그친 반면 비발효국과의 교역은 이보다 훨씬 큰 17.4% 감소로 집계됐다.

코로나19 대유행에 따른 교역 충격 상황에서 FTA가 교역규모와 무역흑자 유지에 완충 작용을 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전 세계와의 수출입이 전년동기 대비 각각 11.3%, 8.8% 큰 폭으로 감소한데 반해, 중국·미국 등 한국의 주요 FTA 체결국과의 수출입 교역 감소폭은 상대적으로 적었다. 

전년동기 대비 수출 감소폭이 11.8%로 가장 큰 EU를 제외한 나머지 주요 국가들과의 무역수지는 흑자를 기록했으며, 이 중 아세안과의 무역흑자가 153억달러로 가장 크게 나타났다. 

협정별 활용률은 상반기 FTA를 활용한 비율은 수출이 74.0%, 수입이 77.6%로 집계됐다.
 
협정별 FTA 수출활용률은 ▴캐나다(95.0%) ▴EU(86.7%) ▴EFTA(85.8%) ▴미국(84.2%), 수입활용률은 ▴칠레(99.5%) ▴뉴질랜드(94.4%) ▴베트남(86.7%) ▴호주(84.4%)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특히, 우리나라 최대 교역국가인 중국과의 FTA 활용률은 수출(63.6%), 수입(84.2%) 모두 증가(각각 6.2%p, 5.5%p)하였다. 

전년 동기대비 FTA 수출활용률은 ▴인도(3.5%p) ▴EFTA(1.2%p) ▴뉴질랜드(0.7%p), 수입활용률은 ▴EFTA(11.6%p) ▴미국(7.9%p) ▴베트남(5.0%p)에서 증가세를 보였다.

〔산업별 활용률〕주요 산업의 FTA 수출활용률은 화학공업제품이 2.2%p 증가하였고, 수입활용률은 기계류 분야의 급증(10.4%p)과 더불어 전 분야에 걸쳐 증가하였다. 

화학공업제품 FTA 특혜품목 수출의 교역량이 합성수지가 23.9%, 정밀화학원료가 44.0% 증가했으며, 해당 품목의 FTA 수출활용률도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각각 1.4%p, 3.1%p 증가했다. 

FTA 활용률이 높고 교역비중이 큰 자동차의 수입이 20.9% 증가해 기계류의 FTA 수입활용률 상승을 견인했고, 농림수산물(92.0%), 화학공업제품(86.8%) 분야도 FTA 수입활용률이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관세청 FTA집행기획담당관실 김태영 과장은 “FTA 활용률이 FTA 활용 지원전략수립에 도움이 될 것을 기대하며, 수출입기업의 FTA 활용 지원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뷰티누리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홈으로   |   이전페이지   |   맨위로
  • 인터뷰
  • 사람들
  • 자료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