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전체

이니스프리, 알리페이 도입해 매장 활성화에 도움

중국인 관광객, 해외서 모바일 간편결제 지출 금액 증가 추세

입력시간 : 2020-01-22 14:15       최종수정: 2020-01-22 14:18
  • 트위터
  • 페이스북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online-banking-4287684_960_720.jpg

중국인 관광객들이 해외에서 모바일 간편결제를 이용하는 비율이 높아지며 국내 화장품 브랜드들의 적극적인 도입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알리페이(Alipay)가 리서치 전문업체 닐슨과 공동으로 발표한 ‘2019년 중국인 관광객의 모바일 간편결제 해외 이용실태 보고서’에 따르면 중국인 관광객이 모바일 간편결제를 통해 해외에서 지출한 금액이 전년 대비 18% 증가했다. 특히 1990년대생 젊은 세대의 해외 지출액은 지난해보다 35% 이상 늘었다.


이번 보고서는 중국인 해외관광객 4837명과 한국의 소매업체 163곳을 비롯해 싱가포르와 영국의 소매업체 총 547곳을 대상으로 중국인의 해외여행 소비성향을 조사하고 지불행태를 분석한 것이다.


보고서에 따르면 중국인 관광객의 모바일 간편결제 해외 사용은 한국과 싱가포르, 일본, 태국 등 아시아 권역에서 유럽 및 북미지역으로 그 범위가 더욱 확대되는 추세다. 한국과 일본에서의 모바일 결제액은 지난해 대비 약 23% 증가했다.


특히 중국인 관광객의 71.7%가 한국에서 모바일 간편결제를 사용했다고 답해 싱가포르에 이어 한국이 중국인 모바일 간편결제 사용국 순위 2위에 올랐다. 일본 68.1%, 호주 67.6% 등이 뒤를 이었다.


중국인 관광객들은 쇼핑에서 모바일 간편결제 사용이 늘었다. 면세점과 패션·뷰티 스토어, 대규모 할인 유통업체 등에서의 구매가 모바일 결제 빈도 증가를 견인한 것으로 분석됐다.


중국인 관광객의 빈번한 해외 모바일 결제 사용과 늘어난 지출액은 해외 현지 유통 매장과 소매업체에서 모바일 간편결제를 적극적으로 도입, 활용하고 있다는 것에 따른 것이다.


현지 소매업체들은 모바일 결제 플랫폼을 결제수단뿐만 아니라 매장과 상품 마케팅 및 홍보, 할인 프로모션 채널로 활용하고 있으며 이로 인해 중국 관광객 유입 및 소비를 촉진하고 매출 증진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국내 화장품 브랜드들도 로드숍을 중심으로 중국 관광객 유치를 위해 적극적으로 알리페이를 도입하고 있다.


이니스프리는 알리페이 도입 후 중국 관광객으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모바일 기반의 결제 이벤트와 프로모션을 통해 오프라인 매장 활성화에 긍정적인 효과를 거두고 있다는 평가다.


앤젤 자오(Angel Zhao) 앤트파이낸셜 글로벌사업그룹 대표는 “해외 유통업체들이 결제 플랫폼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디지털 서비스를 적극 도입하고 있다”며 “이는 소매유통업체들이 디지털 경제로의 전환과 온ž오프라인 연계 서비스를 통해 전 세계 소비자들에게 더욱 개인화된 소비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라고 말했다.


정형권 알리바바그룹 한국 총괄 대표 겸 알리페이코리아 대표는 “알리페이는 단순 결제 플랫폼에서 더 나아가 현지 브랜드 또는 유통사의 제품 홍보를 지원하는 디지털 마케팅 플랫폼으로 그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며 “앞으로 국내 가맹점들이 알리페이를 더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뷰티누리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홈으로   |   이전페이지   |   맨위로
  • 인터뷰
  • 사람들
  • 자료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