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700
 
Home   >   뉴스   >   전체

경북 화장품기업 해외수출 판로확대 나선다

경북도-대구한의대, 클루앤코 운영 업무협약 체결

입력시간 : 2018-10-22 18:40       최종수정: 2018-10-22 18:41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경북 화장품 클루앤코 운영협약 체결.jpg

경상북도는 도청 회의실에서 경북화장품 공동브랜드 클루앤코(CLEWNCO) 사업의 효율적 운영을 위해 대구한의대학교 기술지주회사와 ‘클루앤코 운영 업무협약’을 22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와 변창훈 대구한의대학교총장, 강현재 대구한의대학교 기술지주회사 대표이사, 클루앤코 회원사 기업대표 등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경북화장품 공동브랜드 클루앤코(CLEWNCO)의 안정적인 운영을 통해 지역화장품기업의 해외수출 증대와 일자리를 창출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주요 협약내용은 국내외 클루앤코 전시판매장 시설의 관리 및 운영, 입점업체의 제품 전시판매, 클루앤코 회원사의 화장품 위탁판매, 참여기업 모집과 판로개척 지원, 국내외 홍보 등이다.


경북도는 대구한의대학교 기술지주회사와 협약 체결이 도내 화장품기업의 판로확대와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클루앤코(CLEWNCO)는 경북 중소화장품기업의 판로개척과 해외수출을 지원하기 위해 탄생한 경상북도 화장품 공동브랜드다.


현재 클루앤코 회원사는 38개 기업이 참여하고 있으며 이번 협약체결로 클루앤코에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수가 더욱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클루앤코 해외 상설판매장은 지난해 11월 베트남 호찌민와 다낭에 개설해 올해 9월부터 본격 판매하고 있으며 내년에는 몽골 울란바토르에도 상설판매장을 개설할 계획이다.


경북도는 앞으로 화장품산업을 경북의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러시아, 일본, 남미로 해외 전시판매장을 확대시켜 나갈 방침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화장품산업은 단순 제조업이 아니라 인간의 감성을 채워주는 대표적 문화산업”이라며 “고용유발 계수가 타 제조업보다 높아 일자리 창출효과가 매우 큰 산업인 만큼 앞으로도 화장품산업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뷰티누리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홈으로   |   이전페이지   |   맨위로
  • 인터뷰
  • 사람들
  • 자료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