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전체

[푸드메틱] 작지만 강한 열매 피스타치오

다이어트와 피부 개선에 탁월한 견과류

임흥열 기자   |   yhy@beautynury.com
입력시간 : 2018-03-29 10:37:00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스킨푸드_피스타치오2.jpg

피스타치오는 독특한 향과 고소한 맛으로 맥주 안주로 곁들어 먹거나 쿠키나 젤라또와 같은 디저트의 재료로도 활용되는 견과류다. 양질의 비타민, 베타카로틴 등과 함께 칼륨, 엽산, 철 등 미네랄이 풍부한 영양 성분이 다양하게 함유되어 현대인의 건강에 이로운 식재료로 알려져 있다.

서아시아, 특히 터키 남동부가 원산지인 견과류로 페르시아어로 ‘페스테(Pesteh)’라고 불리다가 이후 로마로 전해지며 ‘피스타치오(Pistachio)’로 불리게 됐다. 피스타치오 산지에서는 생 피스타치오도 볼 수 있는데, 생 피스타치오는 겉은 불그스름한 껍질로 덮여있고 이 껍질을 까면 나오는 딱딱한 속 껍질이 바로 우리가 알고 있는 피스타치오의 모습이다. 피스타치오는 고대부터 귀한 별미음식으로 사랑 받아온 오랜 역사를 가진 견과류로서 피부 보호 및 보습 효과도 뛰어나 오일, 팩, 모발 보호제 등 화장품 원료로도 널리 애용되고 있다.

3000여년 전 지중해 연안에서 재배 시작
피스타치오는 구약성서 창세기 편에도 언급되어 있을 정도로 오랜 역사를 가진 견과류로 인간과 가장 오랫동안 함께해온 열매다. 인간이 피스타치오를 먹어온 역사는 길게는 1만년 전부터이며, 약 3000여년 전 지중해 연안에서 재배가 시작되어 고대 로마까지 퍼져 귀족들에게 상당히 귀한 열매로 사랑 받아왔다.

특히 피부미용에도 매우 효과적이어서 고대 왕비로부터 편애를 받았다고 전해지는데, 기원전 1000년경 오늘날 예멘의 시바족을 지배한 전설 속의 인물인 시바여왕은 나라 전체에서 수확되는 피스타치오를 모두 자신의 궁전으로 거두어 심었다고 전해진다. 또 이집트에서는 피부 보습 효과와 모발 보호 효과가 뛰어난 피스타치오를 팩으로 만들어 스킨케어와 헤어케어를 위해 사용하기도 했다. 이처럼 피스타치오는 오랜 역사 속에서 인간에게 귀중한 열매로 자리잡아왔다.

현대인 대사증후군 예방에 효과적
현대인들의 불규칙한 생활습관과 불균형적인 식습관은 고혈압, 고지혈증, 심혈관계, 동맥경화증 등의 대사증후군을 쉽게 초래한다. 피스타치오는 대사증후군의 원인 중 하나인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주는 데 매우 효과적이다. 또 피스타치오에는 올레산과 리놀레산과 같은 불포화지방산이 풍부해 섭취하면 심혈관 건강에 도움을 주며, 혈당으로 변화하는 속도를 나타내는 GI 수치가 낮아 혈당 수치를 급격하게 상승시키지 않는다. 

더불어 피스타치오가 함유한 아미노산의 하나인 L-아르기닌은 산화질소 생성에, 산화질소는 혈관을 확장시켜 동맥의 혈류 개선에 도움을 준다. 이는 혈관 속 혈전이 생기는 것을 예방하고 혈관이 좁아져 나타나는 협심증, 관상동맥과 같은 증상을 호전시킬 수 있다.

항산화·항노화 효과 뛰어나
피스타치오는 항산화 및 항노화 효과가 매우 탁월한 견과류로 잘 알려져 있다. 피스타치오에는 활성산소로부터 우리 몸의 세포를 보호해주는 항산화제인 비타민 E의 일종인 감마-토코페롤이 풍부하게 함유되어있다. 피스타치오는 100g당 4.0mg의 비타민 E가 함유되어 있는데, 캐슈넛(1.1mg)이나 땅콩(1.7mg), 호두(1.8mg)보다 함유량이 높다. 

또 피스타치오에 다량 함유된 제아크산틴과 루테인과 같은 물질은 세포 노화를 예방할 뿐만 아니라 시력 저하를 막고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한다. 특히 피스타치오는 대표적 항산화 물질인 폴리페놀을 풍부하게 함유하고 있는데, 지난 2013년 이탈리아 메시나 대학과 영국 식품연구소가 피스타치오 속 폴리페놀 대부분이 소화 중 인체에 흡수된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하여 피스타치오의 항산화 효과가 입증된 바 있다.

스킨푸드_피스타치오.jpg

‘좋은’ 지방 함유한 다이어트 견과류
피스타치오는 ‘스키니넛(Skinny nut)’이라는 별칭을 가질 만큼 다이어트 간식으로 인기가 높은 견과류다. 피스타치오의 열량은 557kcal로 캐슈넛(576kcal), 호두(652kcal), 땅콩(563kcal), 마카다미아(720kcal) 등 다른 견과류에 비해 열량이 낮은 편이다. 열량은 낮음에도 불구하고 필수 비타민과 미네랄 뿐만 아니라 장 운동을 원활하게 도와주는 식이섬유와 칼륨 또한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다. 피스타치오 1회 제공량인 29g(약 49알)의 열량은 160cal에 불과하며 피스타치오에 다량 함유된 단백질과 식이섬유는 조금만 섭취해도 쉽게 포만감을 준다. 

더불어 지방의 성분이 건강에 이로운 불포화지방산으로 구성되어 다이어트에 매우 효과적이다. 피스타치오는 이와 같은 특성 덕분에 간식으로 꾸준히 섭취하면 체중 감량과 변비 개선에 도움을 주며, 곱게 갈아 우유와 함께 쉐이크 형태로 갈아 마시거나 샐러드와 곁들여 먹으면 다이어트에 도움이 된다.

피부 유수분 밸런스 유지에 도움
피스타치오는 피부 보호와 보습 효과가 매우 뛰어나 예로부터 귀족과 왕족들이 피부미용을 위해 꾸준히 사용한 견과류로 알려져 있다. 피스타치오에는 동물성 식품에서 얻어지는 콜레스테롤과 비슷한 식물성 스테롤 성분인 피토스테롤이 다량 함유되어 있는데, 피토스테롤 성분은 우리 피부를 보호해주는 역할을 한다. 

또 피부 유수분 밸런스를 유지해주고 외부 유해 물질의 침투를 막아주는 피부 각질층의 보호막 기능을 원활하게 해주어 피부 손상을 방지한다. 더불어 피스타치오에 함유된 풍부한 비타민 A, B, E 와 미네랄은 피부에 영양을 공급하여 푸석푸석한 피부를 매끄럽게 해주며, 피스타치오의 에센셜 오일의 경우 여드름과 트러블 완화에 효과가 있어 민감성 피부를 가진 사람들이 사용하면 더욱 좋다.

■자료제공: 스킨푸드
■자문: 숭의여자대학교 식품영양학과 차윤환 교수

qKpZybb33tbIKMzrrreHI78dH.jpg
 
뷰티누리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홈으로   |   이전페이지   |   맨위로
  • 인터뷰
  • 사람들
  • 뷰티캠퍼스
  • 자료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