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600

토니모리, 창립 최초로 직원 출신 주용건 신임사장 선임

2006년 브랜드 시작부터 성공 신화까지 함께 해온 현장 전문가

임흥열 기자   |   yhy@beautynury.com     기자가 쓴 다른기사 보기
입력시간 : 2018-01-05 10:14       최종수정: 2018-01-05 10:16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토니모리 신임사장_주용건 사장.jpg

토니모리가 무술년 새해 시작과 함께 힘찬 도약을 위해 신임사장 선임을 발표했다. 주용건 신임사장은 토니모리 설립 이래 최초의 직원 출신 사장이라는 점에서 의의가 깊다.

주용건 신임사장은 2006년 토니모리에 입사한 이후 유통사업부 이사, 국내사업본부 상무를 거치며 현재의 토니모리 성공 신화를 이끌었다. 약 12년간 토니모리에 재직하면서 조직에 대한 애정과 이해가 높은 것은 물론 오랜 기간 현장에서 다진 다양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시장에 대한 이해가 뛰어난 현장 전문가로도 알려져 있다.

또 그간 직원들과 쌓아온 끈끈한 유대감을 통해 직원들과의 원활한 소통과 이해를 바탕으로 새로운 토니모리 시대를 열 거라는 기대감을 얻고 있다.

주용건 사장은 지난 2일 취임사를 통해 직원들에게 ‘소통, 현장, 초심, 조직문화 개선’ 등을 강조하며 2018년 새롭게 도약할 토니모리의 희망찬 미래를 선언했다.

혁신과 성장이라는 2018년 경영 방침을 토대로 고객과의 적극적 소통과 즉각적 피드백의 새로운 기업 문화 선도를 다짐했다. 또 토니모리에 처음 입사할 당시의 초심과 간절함을 잊지 않고 빠르게 변화하는 트렌드에 맞는 브랜드 혁신을 이룩해 나가겠다는 각오도 다졌다.

토니모리 관계자는 “이번 신임사장 선임을 통해 회사의 체질을 개선하고, 적극적으로 소통하는 문화를 반영해 혁신과 성장이라는 경영 방침을 이루어 나갈 계획이다. 제품 혁신, 해외 시장 진출과 신규 채널 확대를 통해 정체되지 않고 트렌드를 주도하는 글로벌 뷰티 브랜드로 도약하는 원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뷰티누리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홈으로   |   이전페이지   |   맨위로
  • 인터뷰
  • 사람들
  • 뷰티캠퍼스
  • 자료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