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전체

메디힐, 일본 지사 설립… 현지화로 승부수

현지 라인 스토어 및 대형 온라인몰 라쿠텐에서 판매 시작

임흥열 기자   |   yhy@beautynury.com
입력시간 : 2017-06-13 21:11:00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사진2_메디힐 1STEP 앰플마스크 JEX 5종.jpg

엘앤피코스메틱이 일본 지사를 설립하고 본격적으로 현지 마스크팩 시장을 공략한다. 글로벌 마스크팩 브랜드 메디힐을 보유한 엘앤피코스메틱은 세계 시장에서 인정받은 제품력을 바탕으로 일본 마스크팩 시장에 적극 진출하겠다고 밝혔다.

엘앤피코스메틱은 일본 마스크팩 시장 규모가 2016년 490억엔(한화 약 5000억원)으로 추정되며 연평균 15%의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는 점에 주목했다. 회사는 일본 마스크팩 시장이 고가의 프리미엄 제품, 또는 극저가 제품으로 이분화돼 있어 합리적인 가격대의 고품질 제품을 선보이고 있는 메디힐이 틈새시장을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분석했다.

이를 위해 메디힐의 현지화 전략도 세웠다. 현재 일본에 출시되는 메디힐 제품은 모두 일본 현지 공장에서 생산된다. 또 일본 출시 제품에는 아사히카세이가 개발한 ‘벰리제(Bemliese)’ 원단을 마스크 시트로 사용한다. 이밖에도 일본 소비자의 기호를 고려하여 전 세계에서 사랑받고 있는 메디힐의 시그니쳐 아이템 ‘N.M.F 아쿠아링 앰플 마스크’를 제외한 신제품들은 기존 메디힐 제품 디자인과 차별화된 패키지 디자인을 채택했다.

엘앤피코스메틱은 일본 도쿄(하라주쿠, 신주쿠), 오사카, 후쿠오카에 위치한 라인 스토어 4곳을 시작으로 일본 최대 온라인 유통사인 라쿠텐(Rakuten) 입점 등 다양한 온·오프라인 유통 채널로 판로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이에 일본의 주요 드럭스토어와 편의점, 팬시점 등의 유통 루트와도 입점을 논의 중이다. 향후 일본 전용 홈페이지 구축, SNS 연계 마케팅 등 디지털 환경에 특화된 마케팅을 통해 일본 소비자들에게 더욱 친근하게 다가갈 계획이다.

현재 일본에 출시된 제품은 메디힐 스테디셀러로 구성된 앰플 마스크 5종, 라인프렌즈와의 컬래버레이션 제품 4종 등 총 9종이다. 앰플 마스크 5종은 ▲N.M.F 아쿠아링 앰플 마스크 ▲히알루론 아쿠아 앰플 마스크 ▲콜라겐 임팩트 앰플 마스크 ▲비타 라이트빔 앰플 마스크 ▲티트리 케어 솔루션 앰플 마스크로 구성됐다. 이 중 ‘히알루론 아쿠아 앰플 마스크’는 현지 소비자의 마스크팩 선호도를 고려하여 개발된 제품이다. 또 라인 컬래버레이션 제품 4종은 라인 공식 유통 채널을 통해 판매를 확장할 예정이다.

엘앤피코스메틱 관계자는 “현지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철저한 시장 조사와 제품 개발로 차별화된 제품을 준비했다”며 “앞으로 소비자들의 다양한 취향과 니즈를 반영한 제품을 선보이며 일본 내 메디힐의 입지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엘앤피코스메틱은 2016년 연매출 4000억원을 달성하고 마스크팩 단일 품목으로 누적 판매 8억장을 돌파하는 등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26개국에 유통망을 확보하고 있는 엘앤피코스메틱은 지난 5월 16일 비전 선포식을 통해 ‘2025년까지 전 세계 붙이는 화장품 1위, 글로벌 뷰티 브랜드 톱10 진입’을 선언한 바 있다. 또 현재 유럽 판매를 위한 EU 등록 완료 단계에 있으며, 올해 스페인과 이탈리아, 영국 등에 대한 정식 수출도 진행될 예정이다.
 
뷰티누리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홈으로   |   이전페이지   |   맨위로
  • 인터뷰
  • 사람들
  • 뷰티설설설
  • 뷰티캠퍼스
  • 자료실